(사진=라이나생명)
(사진=라이나생명)

라이나생명은 오아시스마켓과 함께 환경을 위한 다회용 보냉백을 제공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이벤는 라이나생명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프로젝트의 하나다. 일회용품을 줄이는 습관으로 소비자에 친숙하게 다가가, 소비자와 환경을 지키겠다는 의미를 담았다는 설명이다.

다회용 보냉백은 물품 배송을 받을 때는 물론 캠핑이나 피크닉, 일상 생활에서도 활용할 수 있다. 비닐봉지 등 일회용품을 대체할 수 있도록 디자인했다.

기후위기를 상징하는 북극곰과 지구의 소중함을 의미하는 메시지도 포함됐다.

라이나생명 관계자는 “라이나생명은 고객의 인생을 함께함과 동시에 지속 가능한 환경을 만드는 데에도 관심을 갖고 있다”며 “고객의 소중한 일상을 지키기 위해 더 많은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한금융신문 박진혁 기자 pjh@kbanker.co.kr

저작권자 © 대한금융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